뉴스

아르헨티나, '롤링스톤스' 전용기로 모스크바 도착

아르헨티나, '롤링스톤스' 전용기로 모스크바 도착

김영성 기자

작성 2018.06.10 13: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러시아월드컵 우승 후보 가운데 하나인 아르헨티나 대표팀이 오늘(10일) 러시아 모스크바에 도착했습니다.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훈련 캠프를 차리고 대회를 준비해온 아르헨티나는 영국의 록밴드 롤링스톤스의 전용기 편으로 모스크바까지 이동했습니다.

이후 아르헨티나 선수단은 베이스캠프인 브로니치로 이동했습니다.

모스크바와 브로니치는 약 55㎞ 떨어져 있습니다.

당초 어제 예루살렘에서 이스라엘과 평가전을 치를 예정이던 아르헨티나는 해당 일정을 취소했습니다.

또 지난 주말 훈련 도중 무릎을 다친 마누엘 란지니(웨스트햄) 대신 엔조 페레스(리버플레이트)로 선수를 교체했습니다.

아르헨티나는 아이슬란드, 나이지리아, 크로아티아와 함께 D조에 편성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