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라돈 침대 조사' 靑 청원…정부 "정밀 조사 착수"

'라돈 침대 조사' 靑 청원…정부 "정밀 조사 착수"

강청완 기자

작성 2018.05.05 07:56 수정 2018.05.05 09: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국내 유명 침대에서 방사성 물질, 라돈이 다량 검출됐다는 SBS 단독 보도 이후 정부가 정밀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음이온이 나온다고 광고한 다른 회사 제품도 들여다보기로 했습니다.

강청완 기자입니다.

<기자>

그제(3일) SBS 보도 직후 원자력안전위원회는 대진 침대 측에 현장조사팀을 보내 문제가 된 매트리스 샘플을 확보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밀 분석을 진행하는 한편 해당 제품 외에 음이온이 나온다고 광고한 다른 업체의 침대들도 추가 조사하기로 했습니다.

관련 제도 개선도 검토하고 있습니다.

[박은영/원자력안전위원회 사무관 : (방사성 물질) 성분 표시제나 사전에 안전기준 검사를 받을 수 있는 제도 도입 필요성에 대해서 관계 부처와 적극 협력해서 제도 개선을 추진할 계 획입니다.]

인터넷에는 분노와 불안감을 호소하는 댓글이 수천 개씩 달렸습니다.

청와대 국민청원사이트에도 진상 규명과 더불어, 다른 회사 침대 제품도 조사해달라는 청원이 수십 건 올라왔습니다.

[함선미/서울 영등포구 : 내 침대도 있을 수 있겠구나 그런 느낌을 당연히 받죠.]

[김형화/서울 강서구 : 신경 많이 쓰이죠. 좀 자세히 알아보고 해야 할 것 같아요.]

대진 침대 측은 홈페이지를 폐쇄하고 사과문을 게시했습니다.

국민께 심려를 끼쳐 죄송하고 정밀 조사를 거쳐 추가 입장을 내겠다고 밝혔습니다.

[대진침대 대리점 직원 : 제가 목이 쉬었어요. (소비자들이) 걱정이 돼서 전화를 하시고 그러더라고요.]

SBS 보도 이후 국내 다른 유명 침대업체들도 자사 침대에서 라돈이 얼마나 나오는지 자체적으로 조사에 착수한 사실도 SBS 취재결과 확인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