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SNS 추석 메시지 "정겨운 시간 보내시길"

문 대통령, SNS 추석 메시지 "정겨운 시간 보내시길"

남승모 기자 smnam@sbs.co.kr

작성 2017.10.01 11:29 수정 2017.10.01 13: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1일) 페이스 북 등 SNS에 올린 추석 영상 메시지를 통해 추석 내내 온 집안이 보름달 같은 반가운 얼굴들로 환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올 한가위는 여성과 남성이 모두 함께 즐거우면 좋겠다면서 어르신은 젊은이들에게 '못 해도 괜찮다' 젊은이는 어르신들에게 '계셔주셔 힘이 난다'라고 진심을 나누는 정겨운 시간을 보내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긴 연휴에도 국민이 안전하고 편하게 쉴 수 있도록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일하시는 분들께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국민과 함께 읽고 싶다며 이해인 수녀의 시 '달빛 기도'를 직접 낭독하기도 했습니다.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캡쳐/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