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특검 대한승마협회 압수수색…정유라 특혜지원 '정조준'

특검 대한승마협회 압수수색…정유라 특혜지원 '정조준'

홍지영 기자 scarlet@sbs.co.kr

작성 2016.12.29 14:12 수정 2016.12.29 14: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비선 실세' 최순실씨와 관련된 의혹을 수사하는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29일 대한승마협회를 압수수색했습니다.

특검팀은 이날 서울 송파구에 있는 대한승마협회 사무실에 수사관 등을 보내 각종 업무 자료와 컴퓨터 하드디스크 등 증거 자료를 확보했습니다.

특검은 삼성전자가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를 특혜지원했다는 의혹 등을 규명하기 위해 승마협회 압수수색에 나선 것으로 보입니다.

승마협회 회장은 박상진 삼성전자 대외담당 사장이 맡고 있으며 특검은 공식 수사 개시에 앞서 박 사장을 사전 접촉 형식으로 조사한 바 있습니다.

특검은 이날 오전 10시께부터 이화여대 입학 및 학사관리 관련 부서 사무실 등에 수사진을 보내 정 씨 관련 자료를 확보하는 등 정 씨에 관한 증거 수집에 본격적으로 나섰습니다.

최경희 전 총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의 주거지 등을 포함해 10여 곳에서 압수수색이 이뤄졌습니다.

특검은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압수수색영장을 발부받았으며 정 씨의 입학·학사 비리 의혹을 캐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