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보하기

[비디오머그] "청년 10만 명 오지로"…정운천 청년실업 해소 비책

SBS뉴스

작성 2016.10.13 21:55 수정 2016.10.13 23:08 조회 재생수3,515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난 11일, 정운천 새누리당 의원이 국정감사에서 청년실업 대책을 질의하며 “나이지리아 같은데, 또 콩고. 뭐 동남아에 보면 캄보디아. 이런 전 세계 오지에 청년 한 10만 명 좀 보냈으면 좋겠다”고 발언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정 의원은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김재홍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사장에게 코트라에서 진행 중인 청년 일자리 정책을 따져 물었습니다. 그러면서 “지금 현재로는 1명 취업하는데 거의 1000만 원 정도 돈이 들어가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습니다.
 
곧이어 정 의원은 “우리나라에서 돈 한 백만 원만 가지면 캄보디아에 가면 한 천만 원 이상의 효과가 있다” 면서 캄보디아를 거론한 뒤 “그래서 저 아프리카로 가보면 나이지리아 같은데, 또 콩고. 뭐 동남아에 보면 캄보디아. 이런 전 세계 오지에 청년 한 10만 명 좀 보냈으면 좋겠다”고 ‘10만 청년 일자리 수출’을 제안했습니다.
 
정운천 새누리당 의원의 ‘10만 청년 일자리 수출’ 구상, SBS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기획: MAX / 구성: 황승호 / 편집: 이지혜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