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저널리스트] 네티즌 분노케 한 '담벼락 감옥'…그로부터 한 달 후

김종원 기자 terryable@sbs.co.kr

작성 2016.04.27 14:38 수정 2016.04.27 16: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담벼락 감옥' 보도 이후 김종원 기자가 미처 전달하지 못했던 내용과 함께 진행 상황을 자세하게 설명해드립니다.

00:00 - '문 앞 담벼락 사건'의 배경과 근황
07:23 - 자기 땅, 자기 마음대로 하는게 뭐가 어때서?
11:06 - 담벼락을 세운 근거는 '주위토지통행권'?
13:32 - 부부의 집에 또다른 문이 있다? 있다!
17:47 - 알박기 논란? 전혀 아니다
20:13 - 담벼락을 없앤다고 해서 달라지는 건?
21:37 - 부부가 원하는 것은?
25:02 - 취재하면서 최종적으로 하고 싶은 말

기획/구성: 김종원, 김민영
제작: 안준석, 신 건, 정혜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