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장발장들만 빌릴 수 있습니다"

임태우 기자 eight@sbs.co.kr

작성 2016.02.03 18: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카드뉴스] "장발장들만 빌릴 수 있습니다"


생계형 범죄 벌금을 내지 못해 감옥에 가야하는 현대판 '장발장'들을 위해 세워진 은행이 있습니다. 더 이상 이 은행이 필요 없어지기를 바라며, 은행측은 "하루 빨리 문 닫는 것이 꿈"이라 말합니다.

기획/구성 : 김혜인
그래픽 : 김은정

(SBS 뉴미디어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