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하하·별 부부, 득남 "감동해 얼마나 울었는지"

SBS뉴스

작성 2013.07.09 12:0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하하·별 부부, 득남 "감동해 얼마나 울었는지"
방송인 겸 가수 하하(본명 하동훈·34)와 가수 별(본명 김고은·30) 부부가 득남했다.

하하는 9일 자신의 트위터에 "7월 9일 오전 8시 15분. 하나님의 꿈 드림이(태명)가 지금 저를 보고 있네요. 저 아빠 됐어요"라며 "예정일보다 일주일 먼저 나온 효자 아들 드림이!"라고 별의 출산 소식을 알렸다.

이어 "우리 와이프 고은이. 그 씩씩함에, 용감함에 감동해 얼마나 울었는지 몰라요"라며 "이제 우리 세 식구 이쁘게 살자. 너무 너무 사랑해"라고 아내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했다.

하하는 또 "세상에 어머니란 이름으로 살아가시는 모든 분들 존경하고 사랑합니다"라며 "정말 행복합니다. 열심히 살아야지"라고 글을 맺었다.

하하와 별은 지난해 9월 혼인 신고를 하고 나서 11월 30일 화촉을 밝혔다.

(서울=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