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석열, 김종인 만나 "김병준 · 김한길 영입 합의"

윤석열, 김종인 만나 "김병준 · 김한길 영입 합의"

백운 기자

작성 2021.11.20 20:23 수정 2021.11.20 21: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국민의힘에서는 윤석열 대선 후보가 김종인 전 위원장을 만났습니다. 그동안 선거대책위 구성을 놓고 진통이 있었는데 김종인 총괄위원장, 김병준 상임위원장, 김한길 화합 위원장으로 정리가 된 것 같습니다.

백운 기자입니다.

<기자>

공식 일정이 없었던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오늘(20일) 오후 김종인 전 비대위원장을 찾았습니다.

윤 후보는 김 전 위원장과 선대위 구성과 인선을 놓고 큰 틀에서 합의했습니다.

먼저, 김 전 위원장은 원톱 총괄 선대위원장을 맡되, 어제까지만 해도 극구 반대했던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장의 상임 선대위원장 선임에 동의했습니다.

또, 김한길 전 새정치민주연합 대표는 후보 직속 국민화합위원장으로 영입하기로 했습니다.

윤 후보 측 핵심 관계자는 "오늘 회동으로 정리가 다 됐다"면서 "최종 발표는 모레 국민의힘 최고위에서 이뤄질 수 있다"고 전했습니다.

윤 후보는 SNS를 활용한 정책 행보도 이어갔습니다.

전세 대책 시행 1년째 서민 중산층의 주거 참사가 일어났다며 문재인 정부의 인재라고 비판하고 대통령이 되면 임대차 3법의 부작용을 면밀하게 살피고 꽉 막힌 대출도 풀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심상정 정의당 후보는 민주당과의 단일화 가능성에 대해 민심의 주소를 잘못 짚은 거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는 전 국민 재난지원금 주장을 철회한 이재명 민주당 후보에게 국정 혼란의 책임을 지라며 대국민 사과를 요구했습니다.

(영상취재 : 박진호, 영상편집 : 최진화) 

▶ "이재명의 민주당 만들겠다"…김두관 사퇴
▶ 홍, '청년의 꿈' 문답으로 존재감…이, 두문불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