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5층 건물 무너지며 버스 덮쳐…4명 사망

[영상] 5층 건물 무너지며 버스 덮쳐…4명 사망

KBC 김재현 기자

작성 2021.06.09 20:11 수정 2021.06.09 21: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몇 시간 전에 들어온 사고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오늘(9일) 오후 4시 20분쯤 광주에서 철거 공사를 하던 건물이 갑자기 무너져 내리면서 바로 옆 도로에 있던 시내버스를 덮쳤습니다. 그 버스에는 기사와 승객 10명 넘게 타고 있던 것으로 추정되는데, 일부는 구조돼서 병원으로 옮겨졌고, 지금까지 4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당국이 밝혔습니다.

먼저, KBC 김재현 기자입니다.

<기자>

노란색 시내버스가 버스정류장에 멈춰 섭니다.

잠시 뒤 정류장 앞 건물이 희뿌연 연기와 함께 순식간에 도로 쪽으로 무너져내립니다.

정차 중이던 시내버스는 건물 잔해에 깔려 흔적도 없이 사라졌습니다.

광주 건물 붕괴 광주 건물 붕괴
오늘 오후 4시 20분쯤, 광주시 학동의 재건축 건물 철거현장에서 5층 건물이 무너졌습니다.

건물이 도로 방향으로 쓰러지면서 바로 앞 버스정류장에 정차해있던 시내버스를 덮쳤습니다.

광주 건물 붕괴
[목격자 : 순식간이에요. 순식간에 정말 버스가 바깥에 묻힌 거죠. 버스를 그냥 덮친 거죠.]

건물이 무너지면서 파편이 튀어 인근 시설물들이 부서지기도 했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사고 직후 엄청난 양의 건물 잔해 더미가 쏟아져 내리면서 8차선 도로를 모두 뒤덮었습니다.

사고 당시 시내버스에는 기사와 승객 등 12명이 탑승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는데, 8명이 구조돼 병원에서 치료 중입니다.

4명 중 조금 전 건물 더미 아래서 3명이 숨진 채 발견됐고, 나머지 1명에 대한 구조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붕괴된 건물의 작업자들은 작업 도중 이상 징후를 느껴 대피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시공사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김형수 KBC) 

▶ [광주 붕괴 현장] 중장비 · 400여 명 투입해 구조 작업
▶ "큰 소리 나더니 무너져"…철거 전 안전조치 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