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심상정 "조국 임명 관련, 당 결정에 상처 받은 국민께 송구"

심상정 "조국 임명 관련, 당 결정에 상처 받은 국민께 송구"

윤나라 기자 invictus@sbs.co.kr

작성 2019.09.21 19: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심상정 "조국 임명 관련, 당 결정에 상처 받은 국민께 송구"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과 관련해 대통령의 임명권을 존중한다는 정의당의 결정이 국민적 기대에 못 미친 게 사실이라며 국민께 매우 송구하다고 밝혔습니다.

심 대표는 오늘(2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정의당 전국위원회에서 "당이 고심 끝에 조 후보자에 대한 대통령의 임명권을 존중하기로 한 바 있다"며 이에 대한 당 안팎에서 찬성과 우려가 병존하고 있음을 잘 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심 대표는 "우리 사회의 특권과 차별에 좌절하고 상처받은 청년들과 또 당의 일관성 결여를 지적하는 국민께 매우 송구스럽다"며 "그분들께는 기필코 사법개혁과 정치개혁을 완수해서 근본적인 사회개혁으로 응답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그러면서 "현재 조 장관의 문제는 검찰의 손에 맡겨져 있고 저희는 검찰수사의 귀추를 주목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