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제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평화·번영의 한반도 개척"

윤나라 기자 invictus@sbs.co.kr

작성 2019.08.15 11: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당 "제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평화·번영의 한반도 개척"
▲ 더불어민주당 이해식 대변인

더불어민주당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문재인 정부와 함께 '제2의 독립운동 정신'으로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개척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이해식 대변인은 논평에서 "우리는 침략과 굴종의 역사를 호혜와 평화의 역사로 바꿔내는 세기적 전환을 지향하고 있다"며 "그러나 일본은 과거사에 대한 진정한 사과와 배상은커녕 과거사를 빌미로 경제 침략을 노골화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역사적 과오에 대한 일말의 반성도 없이 시작된 일본 경제침략에 맞서야 한다"며 "'독립운동은 못 했으나 불매운동은 한다'는 시민적 저항에 힘입어 결연한 의지로 일본 아베 정부의 반역사적, 반경제적 조치를 분쇄하기 위해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어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이명박·박근혜 정부와 뉴라이트 인사들의 '1948년 건국절' 주장을 옹호했다"며 "이는 일제강점기 독립을 위해 피 흘린 선열들의 무덤에 침을 뱉는 행위이며, 친일파를 건국의 주역으로까지 신분 탈색하려는 쿠데타와 다름없는 시도"라고 비판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제1야당 대표가 몰지각한 역사 인식으로 헛된 이념 논쟁을 불러오는 것에 대해 심히 유감을 표한다"며 "과거 친일을 미화하고 아베 정권의 야욕을 대변하는 정당이 아니라면 헌법정신에 입각해 국민을 통합의 길로 이끄는 공당의 책임 있는 정치 지도자로서의 역할과 사명에 충실해 주기 바란다"고 촉구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