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가니' 사건 그 후…또 반복된 폭행과 학대

서주희 인턴, 하대석 기자 hadae98@naver.com

작성 2017.03.28 09:19 수정 2017.03.31 1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브스딥빡 #스브스시사이슈


2011년 광주 인화학교 성폭행 사건을 다뤄 전국민의 공분을 산 영화 <도가니>. 사건이 일어난 인화학교가 해체되면서 같은 재단이 운영하던 인화원도 사라지자 그곳 장애인들은 거처를 옮겨야 했습니다. 그런데 옮겨간 시설에서도 폭행과 학대가 자행됐습니다. 

기획 하대석, 서주희 인턴 / 그래픽 김민정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