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세월호 인양까지 걸린 25,745시간, 1,073일

세월호 인양까지 걸린 25,745시간, 1,073일

정혜윤 에디터, 강선우 기자 sunwoo@sbs.co.kr

작성 2017.03.23 20: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2014년 4월 16일, 인천에서 제주로 향하던 세월호가 침몰했습니다. 그리고 오늘, 1073일 만에 세월호가 수면 위로 떠올랐습니다. 아직 돌아오지 못한 9명의 미수습자가 하루빨리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길 기다립니다.

기획 스팅, 정혜윤 / 그래픽 김태화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