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WHO "코로나19 확진자 7명 중 1명 의료진…대책 필요"

WHO "코로나19 확진자 7명 중 1명 의료진…대책 필요"

김혜민 기자 khm@sbs.co.kr

작성 2020.09.17 22:50 수정 2020.09.17 23: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WHO "코로나19 확진자 7명 중 1명 의료진…대책 필요"
세계보건기구 WHO는 현지시간 오늘(17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7건 중 1건꼴로 보건 의료 종사자에서 발생했다며 이들에 대한 안전 대책을 촉구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WHO에 보고된 코로나19 사례의 약 14%가 보건 종사자에서 발생했으며, 일부 국가에서는 35%에 달했다"고 우려했습니다.

의료진 수는 대부분 국가의 경우 전체 인구의 3% 미만, 중·저소득 국가에서는 2% 미만인 점을 고려하면 높은 비율입니다.

앞서 국제간호협의회가 발표한 자료에서도 지난달 중순까지 팬데믹(전염병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44개국에서 간호사 1천여 명이 숨졌다며 이를 토대로 전 세계적으로 간호사 수천 명이 목숨을 잃었을 것으로 추산하기도 했습니다.

테워드로스 사무총장은 이 같은 감염 위험뿐 아니라 의료진이 스트레스와 사회적 차별, 폭력에도 노출돼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최근 WHO가 진행한 설문조사 결과, 의료 종사자 4명 중 1명이 팬데믹 이후 우울증과 불안감에 시달리고 있고 3명 중 1명은 불면증을 겪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