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스본문

범죄자 모자이크 처리를 금했으면 합니다.

유저이미지 김지현

목록
작성일시2021.04.15 15:26
  • 조회수 46

안녕하세요 뉴스를 열심히 보고 있는 시청자입니다.
요즘 험한 사건이 엄청 많아서 참 무서운데요
그런데 뉴스를 보면 참 이상합니다. 이미 범죄자이고 현행범을 찾기 위해 정보를 알려야 할 기관이 이미 범죄자 판명을 받았는데도 범죄자의 신분을 가려주는 모자이크 처리를 하다니... 참 이상하지 않습니까?
유튜브에 스브스 뉴스에서 옛날 뉴스를 보면 범죄자 얼굴이나 일을 제대로 처리하지 못해 퇴사하게 된 공직자 얼굴들도 다 보여주셨던데
요즘은 오히려 시대를 거꾸로 가는 언론 문화를 만드는 것 같아 참 의아합니다.
경찰이야 범죄를 밝히기 전 판결 나기 전에 무죄 추정의 원칙이라 수갑도 가려주고 그러는 것 같지만 이미 판결이 다 난 범죄자의 신분을 왜 감싸 주시는지 이유를 알고싶습니다.
그리고 성범죄자들도 감옥 밖을 돌아다니는 이런 세상에 누가 범죄자인지 얼굴도 모르고 편안하게 살게 얼굴을 가려주며 뉴스를 한다는 건 정말 이상한다고 생각합니다.
sbs에서 이런 이상한 문화를 깨고 먼저 알려주시면 세상이 조금 더 나아질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목록
작성일시2021.04.15 15: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