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SBS 뉴스 상단 메뉴

최원준 호투 · 로하스 솔로포…두산, 키움에 5대 3 역전승

유병민 기자

작성 2023.03.27 16: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최원준 호투 · 로하스 솔로포…두산, 키움에 5대 3 역전승
▲ 최원준

두산 베어스 최원준이 호투를 선보이며 팀 내 선발투수 입지를 다졌습니다.

두산은 오늘(2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원정 시범경기에서 키움 히어로즈를 5대 3으로 꺾었습니다.

선발 최원준이 6이닝을 2피안타 2볼넷 3탈삼진 2실점(1자책점)으로 막아 승리의 발판을 놓았습니다.

총 89개의 공을 던진 가운데 직구(47개), 슬라이더(27개), 커브(11개), 포크볼(4개)을 섞어 퀄리티스타트(QS·6이닝 이상, 3자책점 이하)를 달성했습니다.

3대 2로 앞선 6회 말에는 3루수 양석환의 수비 실책과 김휘집의 볼넷으로 투아웃 1, 2루 위기를 맞았으나 이형종을 뜬공 처리해 위기를 넘겼습니다.

기선제압은 키움이 했습니다.

3회 말 원아웃 1, 3루에서 김혜성이 희생 플라이로 선취점을 뽑았습니다.

4회 말에는 두산의 수비 실책을 틈타 추가점을 냈습니다.

교체 투입된 좌익수 신성현이 이정후의 타구를 놓쳤습니다.

그 틈을 타 이정후는 2루까지 달렸고 후속타자 이형종이 중전 안타로 추가 득점을 냈습니다.

호세 로하스

그러나 두산은 6회 초 키움 선발 에릭 요키시가 마운드에서 내려가자 불방망이를 휘둘렀습니다.

새 외국인 타자 호세 로하스가 무사 상황에서 우월 솔로포로 포문을 열었습니다.

로하스의 KBO리그 시범경기 첫 홈런입니다.

두산은 허경민의 내야 안타, 신성현의 중전 안타, 양석환의 볼넷으로 원아웃 만루 기회를 이어갔습니다.

강승호의 땅볼과 이유찬의 우전 안타로 2점을 보태 3대 2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키움은 7회 초 김선기를 마운드에 올렸으나 실점은 계속됐습니다.

정수빈이 볼넷을 얻은 뒤 대주자 조수행이 2루를 훔쳤고, 로하스가 우익선상 2루타로 홈으로 불러들였습니다.

계속된 원아웃 3루에서는 신성현이 적시타를 쳐 앞선 수비 실책을 만회했습니다.

키움이 9회 말 김동현의 적시타로 한 점을 보탰으나 승패와는 무관했습니다.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