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SBS 뉴스 상단 메뉴

한국전력, 창단 첫 PO 승리…승부는 원점으로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창단 후 플레이오프 첫 승을 거뒀습니다.

2차전에서 현대캐피탈에 설욕하며 승부를 3차전으로 끌고 갔습니다.

3500명이 넘는 올 시즌 남자부 최다관중 앞에서 2시간 47분에 걸친 풀세트 접전, 명승부가 펼쳐졌습니다.

한국전력은 타이스와 임성진, 양 날개가 공격을 주도했고 현대캐피탈은 허수봉이 30점을 몰아치며 주거니 받거니 치열한 시소게임을 했습니다.

마지막 5세트까지 3차례 듀스가 이어졌는데요, 한국전력은 조근호의 서브득점에 이어 서재덕의 후위 공격으로 긴 승부에 마침표를 찍었습니다.

1승 1패가 된 두 팀의 최종 3차전은 28일 현대캐피탈 홈에서 열립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