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내일 서울에 최대 7㎝ 눈…지하철 · 버스 추가 배차

내일 서울에 최대 7㎝ 눈…지하철 · 버스 추가 배차

유영규 기자

작성 2023.01.25 12: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내일 서울에 최대 7㎝ 눈…지하철 · 버스 추가 배차
서울시는 내일(26일) 서울 지역에 최대 7㎝의 눈이 쌓일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한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내일 0시부터 오후 3시까지 서울을 포함한 수도권에 2∼7cm의 눈이 예보됐습니다.

시는 오늘 오후 11시 제설 2단계를 발령하고 자치구·유관기관 등과 함께 비상근무체계에 들어갑니다.

내일 지하철과 시내버스 전 노선의 출퇴근 시간대 집중배차 시간이 30분 연장됩니다.

이에 따라 출근 시간대에는 오전 7시∼9시 30분, 퇴근 시간대에는 오후 6시∼8시 30분 집중 배차가 이뤄집니다.

아울러 인력 9천405명과 장비 1천394대가 제설 작업에 동원됩니다.

서해지역 강설 이동 경로에 설치된 CCTV를 통해 강설 징후를 사전 포착, 서울에 눈이 내리기 전 제설제를 미리 살포합니다.

골목길과 급경사지에 있는 제설함에는 제설제와 장비를 보충해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서울시는 강추위와 많은 눈이 예보된 만큼 차량 운행 시 도로결빙에 대비해 안전거리를 충분히 확보하고 보행자는 낙상사고 등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최진석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가용인력과 장비를 동원해 제설작업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며 "시민께서는 출근길 자가용보다는 대중교통을 이용해 달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