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701호에서 많은 일" SON 트레이너 폭로 예고…손흥민도 '좋아요' [월드컵Pick]

"2701호에서 많은 일" SON 트레이너 폭로 예고…손흥민도 '좋아요' [월드컵Pick]

남소정 인턴 에디터

작성 2022.12.07 15: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안덕수 트레이너, 한국 축구대표팀(사진='안덕수' 트레이너 인스타그램)
< 한국 축구대표팀과 안덕수 트레이너(가운데, 흰색 유니폼) / 사진=안덕수 인스타그램 >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 축구대표팀 선수들의 컨디션을 관리했던 트레이너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린 글이 누리꾼들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월드컵 기간 내내 대표팀 선수들의 마사지와 치료를 맡은 안덕수 트레이너는 어제(6일) 인스타그램에 "그들의 여정은 아름다웠고, 그들과 함께한 시간은 오래도록 기억될 것"이라며 선수들과 찍은 단체사진을 올렸습니다.

안 트레이너는 이 사진에 대해 "포르투갈과의 예선 마지막 경기를 앞두고 '이대로는 끝내지 말자'며 2701호에 모여 다졌던 결의"라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한 사람당 케어 시간이 짧게는 두 시간, 길게는 세 시간이었다"며 "하루에 한 사람이 5~6명씩 케어하다 보면 손이 퉁퉁 붓고 부르트기 일쑤였지만 (선수들이) 흘린 땀 앞에선 고개 숙일 수밖에 없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안덕수 트레이너 인스타그램)
▲ 안덕수 트레이너가 인스타그램에 남긴 손 사진.

특히 그는 "2701호에선 많은 일들이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안 트레이너는 인스타그램 게시물뿐만 아니라 '카타르 월드컵' 스토리에서도 "2701호의 정체를 알게 되면 절대 선수들을 비난하지 못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이같은 폭로 배경에 대해 "저 또한 프로축구팀에서 20여 년 가까운 시간을 보낸 사람이기에 한국 축구의 미래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었다"며 "부디 이번 일로 인해 반성하고 개선해야 한국 축구의 미래가 있을 것"이라 강조했습니다.

해당 글에는 현재 손흥민, 조규성, 김진수, 황의조, 송민규 등 이번 월드컵에 참가한 선수들을 비롯해 선배 기수들인 기성용, 이근호 등이 '좋아요'를 눌러 누리꾼들의 이목을 끌었습니다.

한편, 12년 만에 월드컵 16강 진출을 이룬 한국 축구대표팀은 오늘(7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합니다.

(사진=안덕수 트레이너 인스타그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