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북한, 가장 어려운 과제…강력한 확장억제 확인이 중요"

"북한, 가장 어려운 과제…강력한 확장억제 확인이 중요"

남승모 기자

작성 2022.12.07 07:51 수정 2022.12.07 09: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백악관 핵심 당국자가 북한 문제는 세계 무대에서 가장 어려운 과제 중 하나라고 말했습니다. 중요한 것은 한국 등 동맹은 물론 이를 시험하려는 세력에게 미국의 확장 억제가 여전히 강력하다는 것을 확인시키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워싱턴에 남승모 특파원입니다.

<기자>

커트 캠벨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인도태평양조정관은 북한 문제는 세계에서 가장 어려운 과제 중 하나라며 동맹과의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커트 캠벨/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인도태평양조정관 : (북한 문제에 대한) 최선의 접근법은 동맹국들·파트너들과 완벽한 보조를 맞추는 것이며 앞으로도 계속 그렇게 해나갈 것입니다.]

나토식 핵 공유나 한반도 내 전술핵 재배치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작전 관련 사안에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겠다면서 중요한 건 미국의 확장 억제 공약이 강력하다는 것을 확인시키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커트 캠벨/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인도태평양조정관 : 미국에게 가장 중요한 건 동맹국들과 파트너들, 그리고 이를 시험하려는 다른 나라들에게 미국의 확장 억제가 여전히 강력하다는 걸 확실하게 보여주는 것입니다.]

이어 일본과 한국에 대한 핵우산 의지는 단호하며 확장 억제를 확실히 하기 위해 어떤 조치들이 필요한지 동맹과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북한 7차 핵 실험에 대해서 언제 할지 모르지만 이 시점에 할 수 있는 모든 대비를 하고 있다며 북한 핵 실험이 동북아와 세계를 불안정하게 하고 매우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는 것을 북한, 중국, 러시아 등에 전해왔다고 말했습니다.

캠벨 조정관은 또 전례 없는 북한 도발 상황에서 다른 대북 접근이 필요하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항상 가정적 상황들을 검토하고 있다면서도 지금까지 방향이 효과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해 검토 대상이 아님을 내비쳤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