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황희찬 브라톱' 유병재 SNS에 축협이 남긴 댓글 '폭소'

'황희찬 브라톱' 유병재 SNS에 축협이 남긴 댓글 '폭소'

SBS 뉴스

작성 2022.12.05 16:14 수정 2022.12.05 16: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황희찬 브라탑 세리머니 코스프레한 방송인 유병재.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작가 출신 방송인 유병재가 포르투갈전에서 극적인 역전골을 넣은 황희찬의 '브라톱' 코스프레에 나섰다가 많은 이들의 원성(?)을 받고 있습니다.

유병재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구매정보 : 스킨핏 노와이어 브라탑'이라는 짤막한 글과 함께 자신의 사진 한 장을 올렸습니다.

사진이 공개되자마자 팔로워들의 반응은 그야말로 어떤 의미이든 간에 폭발적이었습니다.

사진 속 유병재가 황희찬 선수가 역전골을 넣고 '브라톱 세리머니'를 선보였던 당시 입었던 브라톱과 비슷한 제품을 착용하고 거울을 응시한 채 포즈를 취하고 있었던 겁니다.

'황희찬 브라탑 세리머니' 코스프레한 방송인 유병재.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이를 본 동료 연예인들의 반응은 뜨거웠습니다.

가수 PH-1은 "(사진을 보고) 휴대폰을 떨어뜨려서 액정이 깨졌는데 청구 가능한가"라는 댓글을 달았고, 유튜버 랄랄은 "진짜 큰맘먹고 언팔한다" 등 학을 떼는 듯한(?) 장난스러운 반응을 보였습니다.

누리꾼들 역시 "청소년 유해 게시물로 신고하겠다", "16강 진출했다고 모든 것을 용서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등 재치 있게 유병재의 게시물을 받아쳤습니다.

뿐만 아니라 대한축구협회 또한 유병재의 게시물에 당황스러운 듯 "..."이라는 센스 넘치는 댓글을 남겨 웃음을 더했습니다.

'황희찬 브라탑 세리머니' 코스프레한 방송인 유병재. (사진=유병재 인스타그램)

한편 12년 만에 16강 진출을 이룬 한국 축구 대표팀은 한국시간으로 내일(6일) 오전 4시 피파 랭킹 1위 브라질과 16강전에서 맞붙을 예정입니다.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김성화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