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방송 3사 시청률 40%대…역대 최고는 74.7%

방송 3사 시청률 40%대…역대 최고는 74.7%

장민성 기자

작성 2022.11.25 16: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방송 3사 시청률 40%대…역대 최고는 74.7%
4년 만에 열리는 축구 축제, 2022 카타르 월드컵 열기가 고조되면서 지상파 3사의 시청률 경쟁도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2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어제(24일) 방송된 지상파 3사의 한국팀 예선 첫 경기 우루과이전 시청률 합은 41.7%로 집계됐습니다.

최근 10여 년간 월드컵 중계 시청률과 비슷한 흐름입니다.

시청률 합이 70%를 넘었던 2002 한일월드컵 때와 비교할 수는 없지만, 월드컵 중계는 여전히 광고 수익 등과 직결되는 킬러 콘텐츠인 만큼, 방송사들은 베테랑 캐스터와 해설진을 투입하며 시청률 흥행에 온 힘을 쏟고 있습니다.

역대 월드컵 중계 시청률을 보면 시청률이 가장 높았던 경기는 1998년 프랑스 월드컵의 예선 3차전입니다.

1대 1 무승부를 기록한 한국 대 벨기에의 경기로 방송 3사 시청률 합계가 무려 74.7%에 달했습니다.

두 번째로 높았던 경기는 한국과 일본이 공동으로 월드컵을 주최한 2002년에 나왔습니다.

한국팀의 예선 첫 경기인 폴란드전으로 시청률 합이 74.1%였습니다.

이어 1998년 대회 예선 첫 경기인 멕시코전(73.1%), 2002년 8강전 이탈리아전(72.4%), 2006년 대회 예선 1차전 토고와의 경기(71.0%) 등의 순으로 높았습니다.

2010년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 때부터는 시청률이 40%대에 주로 머물렀습니다.

2014년 브라질 월드컵과 2018년 러시아 월드컵, 2022 카타르 월드컵 예선 1차전의 시청률은 각각 52.5%, 40.9%, 41.7%였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