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타조 스텝' 선보인 뤼디거…일본 선수 조롱 논란에 쏟아진 비판

'타조 스텝' 선보인 뤼디거…일본 선수 조롱 논란에 쏟아진 비판

김석연, 최희진

작성 2022.11.24 15:33 수정 2022.11.24 19: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23일(한국 시간) 카타르 도하의 칼리파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E조 1차전 독일과 일본의 경기에서 일본이 2대 1 역전승을 기록하며 이변을 만들어냈습니다.

이 경기에서 후반 18분 독일의 수비수 안토니오 뤼디거가 일본의 아사노 타쿠마와의 경합 중 다리를 높게 올려 껑충껑충 뛰는 모습을 보였는데요. 상대를 조롱하는 듯한 이 행동은 독일이 역전패를 당하며 더 큰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뤼디거의 '타조 스텝' 수비 장면과 축구계의 비판을 <스포츠머그>에서 전해드립니다.

(구성·편집 : 김석연 / 제작 : D콘텐츠기획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