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어디 있나요?" 숨진 의원 찾은 바이든…또 '건강이상설'

"어디 있나요?" 숨진 의원 찾은 바이든…또 '건강이상설'

김윤수 기자

작성 2022.09.29 21:19 수정 2022.09.29 21: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에서 연설하던 도중 얼마 전에 숨진 한 의원의 이름을 부르며 어디 있냐고 찾는 일이 있었습니다. 지난 4월에도 연설이 끝난 뒤 허공에 악수하는 장면이 포착되기도 했는데, 또다시 건강 이상설이 나오고 있습니다.

워싱턴 김윤수 특파원입니다.

<기자>

백악관에서 열린 기아·영양 관련 회의가 끝난 뒤 연단에 오른 바이든 미국 대통령.

관련 정책에 대한 초당적인 지원을 당부하면서 몇몇 의원들의 이름을 거론하더니, 두리번거리며 그중 한 명을 찾습니다.

[바이든/미국 대통령 : 여기 오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양당의 브라운 상원의원, 부커 상원의원, 재키 하원의원, 재키 하원의원은 여기 있죠? 재키 어디 있나요? 여기 있을 것 같은데.]

그런데 바이든 대통령이 찾은 재키 왈러스키 하원의원은 지난달 교통사고로 숨졌습니다.

당시 바이든 대통령은 애도 성명도 냈습니다.

그런 의원을 행사장에서 어디 있냐고 찾은 것입니다.

연설이 끝난 뒤 브리핑에 나선 백악관 대변인은 해명에 진땀을 뺐습니다.

[카린 장 피에르/백악관 대변인 : 바이든 대통령이 이틀 뒤에 재키 의원의 유족을 만날 예정이어서 그녀가 마음 속에 있었던 겁니다. 제 말은 제 생각은 이건 그렇게 이상한 건 아니라는 겁니다.]

[백악관 출입기자 : 제 말은 제 마음엔 항상 존 레논이 가장 위에 있지만, 저는 어디에서도 그를 찾지 않는다는 겁니다.]

[카린 장 피에르/백악관 대변인 : 이 얘기는 당신이 대통령이 돼서 존 레논을 위한 법안에 서명할 때 다시 합시다.]

지난 4월에는 바이든 대통령이 연설 직후 허공에 악수하는 듯한 장면이 포착돼 치매설이 제기되기도 했습니다.

중간선거를 한 달 앞두고 또 해프닝이 빚어지면서 바이든 대통령의 건강 이상설이 다시 증폭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박은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