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박민영, '은둔의 재력가'와 이별 발표…"금전적 제공 받은 적 없어"

박민영, '은둔의 재력가'와 이별 발표…"금전적 제공 받은 적 없어"

SBS 뉴스

작성 2022.09.29 18:19 수정 2022.09.29 18: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박민영
배우 박민영 측이 열애설에 휩싸인 '은둔의 재력가' 강 모 씨와 이미 이별한 관계라고 밝혔다.

29일 박민영의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 권진영 대표는 공식 입장을 내고 "박민영은 현재 열애설 상대방과 이별을 했다. 그리고 박민영이 열애설 상대방으로부터 많은 금전적 제공을 받았다는 것은 결코 사실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또 SBS연예뉴스 단독 보도로 알려진 '박민영의 친언니가 강 씨가 실소유했다고 알려진 회사 인바이오젠에 사외이사로 등재됐다'는 의혹에 대해 권 대표는 "언니인 박 모 씨도 인바이오젠에 사외이사 사임 의사를 전한 상태"라고 선을 그었다.

지난 28일 디스패치는 박민영이 수백억 재산을 가진 '은둔의 재력가' 강 씨와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강 씨가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을 운영하는 빗썸코리아를 비롯해 인바이오젠, 비덴트, 버킷스튜디오 등을 실소유하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하며, 재산을 축적한 과정에 불법이나 편법적인 부분이 있는지 추가적으로 확인해봐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 씨가 박민영에게 고급 외제차를 선물했다고도 보도했다.

열애설이 나온 지 하루가 지나서야 입장을 발표한 것에 대해 권 대표는 "소속사 입장에서 사실관계 확인 등에 시간이 필요하여 다소 입장 표명이 늦어진 점 사과드린다"며 "박민영은 현재 방영되고 있는 수목 드라마 '월수금화목토' 촬영을 잘 마치는 것이 지금의 최우선 과제이기에 방송에 지장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아울러 배우 본인은 물론 가족 및 자신과 관계한 모든 이들의 행동에 더욱 신중을 기하고 앞으로도 성실히 배우로서 공인으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임할 것"이라며 "다시 한번 배우 박민영이 앞으로 남은 드라마 촬영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너른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