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주민 협박 · 도박 사이트 운영'…경기남부경찰청, 조직폭력배 107명 무더기 검거

[영상] '주민 협박 · 도박 사이트 운영'…경기남부경찰청, 조직폭력배 107명 무더기 검거

손기준 기자

작성 2022.09.29 10: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결혼식장에서 나온 한 중년 남성에게 젊은 무리가 인사를 합니다.

주차장을 빠져나가는 차량을 향해서도 연이어 고개를 숙입니다.

경기 동·남부지역에 근거지를 두고 범법을 일삼던 조직폭력배들이 경찰에 무더기로 검거됐습니다.

경기남부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새롭게 조직을 결성해 활동한 조직폭력배 107명을 검거하고 이 중 24명을 구속했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A 조직은 지난 2014년 5월부터 올해 1월까지 몽골과 필리핀 등에 콜센터 사무실을 마련해 총 9,000억 원 규모의 불법 인터넷 도박사이트를 운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A 조직의 조직원 59명을 도박공간개설 등의 혐의로 검거하고 개중 17명을 구속했습니다.

도박으로 벌어들인 범죄 수익금 78억 9,000만 원에 대해선 기소 전 추징보전했습니다.

또, B 조직은 자신들이 조폭임을 과시하며 지역 업소와 주민을 상대로 협박과 공갈을 일삼았습니다.

경쟁 조직과의 세력 다툼 과정에서도 약 2시간 동안 집단대치하는 등 불안감을 조성하기도 했습니다.

B 조직의 조직원 48명은 폭력행위처벌법 위반 혐의로 붙잡혔고 이 중 간부급 7명은 구속됐습니다.

관련 첩보를 입수한 경찰은 지난 1년 2개월 동안 끈질기게 수사를 진행해왔습니다.

경찰은 보복이 두려워 신고하지 못하는 경우가 있지만 피해를 신고했을 때 철저히 신분보장이 되는 만큼 시민의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한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