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마약 어디서 구하셨나요?"…'필로폰 1,000회분 압수' 돈스파이크, 피의자 심문 출석

[영상] "마약 어디서 구하셨나요?"…'필로폰 1,000회분 압수' 돈스파이크, 피의자 심문 출석

진상명 PD

작성 2022.09.28 10:59 수정 2022.09.28 11:0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마약 투약 혐의를 받는 작곡가 겸 사업가 돈 스파이크(45·본명 김민수)에 대한 구속영장 실질심사가 오늘(28일) 오전 법원에서 열렸습니다. 돈 스파이크는 오늘 서울북부지방법원에 출석하며 "호텔 옮겨 다니며 마약 투약한 이유가 수사망 피하려는 의도였냐" 등 취재진 질문엔 침묵했습니다.

돈 스파이크는 지난 26일 강남구 한 호텔에서 체포됐습니다. 돈 스파이크는 올해 4월부터 지인들과 호텔에서 수 차례 마약을 투약한 혐의로 체포돼 구속 기로에 섰습니다. 경찰은 검거 당시 소지하고 있던 필로폰 30g도 함께 압수했습니다. 통상 1회 투약량이 0.03g인 것을 고려했을 때, 이는 약 1000회분에 해당합니다.

앞서 경찰은 마약 투약 혐의로 체포한 다른 피의자를 조사하던 중 돈 스파이크가 필로폰을 여러 차례 투약한 정황을 확인했습니다. 조사 과정에서 '돈 스파이크와 마약을 한 적이 있다'는 취지의 진술을 확보해 수사를 벌여온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어제 돈 스파이크의 체포 소식이 알려진 뒤 거센 비판이 일자 그의 유튜브 채널 및 SNS가 비공개로 전환되고 방송이 삭제되는 등 발빠른 후속 조치가 이뤄지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김태훈 / 구성 : 진상명 / 편집 : 장희정 / 제작 : D콘텐츠기획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