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뉴스딱] 고추 속 살아 있는 애벌레 '꿈틀'…항의하자 돌아온 반응

[뉴스딱] 고추 속 살아 있는 애벌레 '꿈틀'…항의하자 돌아온 반응

SBS 뉴스

작성 2022.09.26 08:13 수정 2022.09.26 10: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고추 속에 애벌레가 있는 걸 모르고 삼킬 뻔한 소비자가 생산자에게 항의를 했는데, 생산자는 자연스러운 현상이라며 맞섰습니다.

서울에 사는 A 씨는 지난 17일, 쇼핑몰에서 산 고추를 먹다가 고추 속에서 검은 물체를 봤다고 합니다.

이상해서 고추를 찢어서 열어보니 살아있는 애벌레가 있었다고 하는데요, A 씨는 쇼핑몰에서 산 고추 6 봉지 가운데 5 봉지에서 애벌레 5마리가 나왔다고 주장했습니다.

구매한 고추는 당뇨환자들 사이에 인기가 높은 당조 고추였습니다.

이후 A 씨는 생산업체에 전화해서 항의했지만 사과 대신 대수롭지 않은 일을 문제 삼으려 한다는 얘기를 듣고 화가 나 말다툼을 벌였다고 합니다.

이에 대해서 고추 생산농장 대표는 '고추의 애벌레는 너무 자연스러운 현상이고 이번처럼 문제를 제기된 적은 없다'며 '미안하다고 말했어야 했는데 감정이 격해져 그러지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소비자가 고추 속의 애벌레를 씹어 먹더라도 별도 보상 방안은 없다'고 덧붙였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