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남해안 야행성 폭우…밤새 최대 150mm↑ 온다

[날씨] 남해안 야행성 폭우…밤새 최대 150mm↑ 온다

SBS 뉴스

작성 2022.08.16 21:06 수정 2022.08.16 21: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6일) 중부와 남부지방의 하늘 표정이 사뭇 달랐습니다.

중부지방은 맑게 개어 있지만, 남부지방에는 종일 구름이 가득한데요.

지금도 계속해서 정체전선이 남해안 부근에 머물고 있고요, 지금은 경남 남해 부근에 빗줄기가 거세졌고 강원도 양양에도 현재 시간당 30mm 이상의 강한 비가 내리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강원도 양양과 남해안에는 호우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앞으로 내일 새벽까지는 비구름이 폭발적으로 발달하겠습니다.

시간당 50mm 이상의 강한 강도로 쏟아지겠고 이에 따라 남해안 부근에는 최대 150mm의 이상의 호우가 예보됐습니다.

밤사이에 내리는 비인 만큼 피해 없도록 각별 주의하셔야겠고요, 이 비는 내일 낮에는 대부분 그치겠습니다.

서울은 내일 낮 기온 30도로 오늘과 날이 비슷하겠습니다.

다가오는 금요일 오후에 중부지방부터 다시 비가 시작돼서 토요일에는 차츰 비구름이 남쪽으로 이동을 하겠습니다.

(남유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