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복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첫 마디는?

복권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첫 마디는?

류란 기자

작성 2022.08.12 13: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8·15 광복절 특별사면으로 복권돼 정상적인 경영 활동을 할 수 있게 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국가 경제를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부회장은 오늘(12일) 낮 12시 서울 서초구 법원종합청사 앞에서 복권 소감을 묻는 기자들에게 이 같이 말한 뒤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이고 고개를 숙여 인사했습니다.

아직 남은 재판에 어떻게 임할 것인지, 국민과 회사 직원들에게 전하고 싶은 말이 있는지 등 다른 질문이 이어졌으나 답하지 않았습니다.

정부는 광복절을 사흘 앞둔 이날 특별사면·감형·복권 대상자를 발표하면서 "경제 활성화를 통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최근 형 집행을 종료한 이 부회장을 복권한다"고 밝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