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윤 대통령 "이번 사면은 민생과 경제 회복에 중점"

윤 대통령 "이번 사면은 민생과 경제 회복에 중점"

박원경 기자

작성 2022.08.12 10: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윤석열 대통령이 8·15 광복절 특별사면과 관련해 "이번 사면은 무엇보다 민생과 경제회복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출근길 문답에서 "사면을 위한 국무회의가 오전 10시부터 시작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의 이런 언급은 정치인을 제외하고 경제인과 민생사범 위주로 특별사면을 하겠다는 기조를 강조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이에 따라 이명박 전 대통령과 김경수 전 경남지사 등 정치인은 사면 대상에서 빠질 것으로 보이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은 복권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