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포착] "배수관 막은 쓰레기를 맨손으로…" 폭우에 등장한 '강남역 슈퍼맨'

[포착] "배수관 막은 쓰레기를 맨손으로…" 폭우에 등장한 '강남역 슈퍼맨'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2.08.09 11:19 수정 2022.08.09 16: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포착] "배수관 막은 쓰레기를 맨손으로…" 폭우에 등장한 강남역 슈퍼맨
서울 강남역 일대에 쏟아진 폭우로 도로가 물에 잠기는 등 침수 피해가 잇따른 가운데 한 남성이 쓰레기로 막힌 배수관을 맨손으로 정리하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오늘(9일)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실시간 강남역 슈퍼맨 등장'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왔습니다.

작성자 A 씨는 "아저씨 한 분이 폭우로 침수된 강남역 한복판에서 배수관에 쌓여 있는 쓰레기를 맨손으로 건져냈다"며 "덕분에 종아리까지 차올랐던 물도 금방 내려갔다. 슈퍼맨이 따로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강남역 인근에서 맨손으로 쓰레기 건져낸 남성(사진=보배드림)

A 씨가 공개한 사진에는 흰색 옷을 입은 남성이 배수관의 빗물받이 덮개를 열고 안에 가득찬 쓰레기를 맨손으로 꺼내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사진 속 남성은 우산이나 비옷도 없이 온몸으로 비를 맞으면서 낙엽, 음료 캔, 비닐, 플라스틱 등 쓰레기를 치우고 있습니다.

국립재난안전연구원에 따르면 시간당 100㎜의 강한 비가 내리는 상황에서 빗물받이가 쓰레기로 막혀 있을 경우 침수가 3배 가까이 빠르게 진행됩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폭우 속에서 시민들을 구한 진정한 영웅이다", "이런 분이 있다니 감사하네", "길에 쓰레기 버리는 사람들은 반성해야 한다" 등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