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손님들이 건넨 술 마시고 사망…함께 있던 남성은 사고사

손님들이 건넨 술 마시고 사망…함께 있던 남성은 사고사

SBS 뉴스

작성 2022.07.06 08:4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울의 한 유흥주점 여종업원이 손님이 건넨 술을 마신 뒤에 숨지는 사건이 발생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는 기사도 많이 봤습니다.

어제(5일) 오전 7시 50분쯤, 서울 강남의 한 유흥주점에서 30대 여종업원 A 씨가 의식을 잃고 쓰러졌습니다.

유흥주점 동료는 'A 씨가 손님들이 건넨 술을 마신 뒤 쓰러졌다'며 '마약이 의심된다'고 119와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A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졌습니다.

그런데 비슷한 시각, 이 술자리에 함께 있었던 남성이 유흥주점에서 약 700m 떨어진 도심 한복판에서 교통사고를 냈습니다.

경찰이 출동했을 당시 차량에서 마약으로 추정되는 봉투가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는데요.

남성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경찰은 술에 섞인 물질과 손님들의 인적사항을 확인하는 동시에 두 사건 사이의 관련성을 수사하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