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출동 경찰에게 "너네 서장 누구야" 호통 친 취객의 정체

[Pick] 출동 경찰에게 "너네 서장 누구야" 호통 친 취객의 정체

박윤주 에디터

작성 2022.07.05 17: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출동 경찰에게 "너네 서장 누구야" 호통 친 취객의 정체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택시 기사와 말다툼을 벌이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부적절한 발언을 한 취객은 오택림 전북 익산시 부시장으로 밝혀졌습니다. 

오 부시장은 지난 1일 새벽 익산시 한 아파트 단지 앞에서 택시 기사와 말다툼을 하는 등 소동을 일으켰고 현장에 경찰이 출동했습니다.

오 부시장은 출동한 경찰관에게 "나 익산시 부시장이고, 내가 책잡힐 일은 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며 자신의 신분을 밝혔습니다.

이어 "자네 서장 누구야? 내가 전화할게"라고 경찰서장까지 거론하며 호통을 쳐 물의를 빚었습니다.

오 부시장은 당일 직원들과 회식에서 술을 마신 뒤 귀가하면서 택시 기사와 마스크 착용 문제로 말다툼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택림 전북 익산시 부시장 (사진=연합뉴스)
▲ 부적절한 언행에 대해 사과하는 오택림 전북 익산시 부시장

이와 관련해 오택림 부시장은 5일(오늘) 익산시장 취임 기자회견에 참석해 "술에 취했다고 하더라도 해서는 안 될 행동을 했다"며 "재발하지 않도록 성찰하고 근신하겠다"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또 "해당 택시 기사와 경찰관에게는 사과를 드렸으며 부적절한 행동으로 마음의 상처를 입으신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고개 숙여 사과했습니다.

한편 전라북도 감사관실은 오 부시장이 3급 고위 공직자가 지녀야 할 품위 유지 의무를 지켰는지와 실내 마스크 착용 조항을 위반했는지 등을 조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김관영 전북도지사도 이와 관련해 "공무원이 적극적으로 일하다 실수하는 것은 감안할 수 있지만, 그 이외에는 실수할 권리가 없다"며 공직 기강 강화를 요청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