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한, 멕시코 외교장관 회담서 "FTA 공식협상 조속히 재개해야"

한, 멕시코 외교장관 회담서 "FTA 공식협상 조속히 재개해야"

김민정 기자

작성 2022.07.05 10: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한, 멕시코 외교장관 회담서 "FTA 공식협상 조속히 재개해야"
정부가 멕시코와의 외교장관 회담에서 양국 FTA 공식협상이 조속히 재개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오늘(5일) 외교부에 따르면 박진 외교부 장관은 전날 서울에서 개최된 마르셀로 에브라르드 멕시코 외교부 장관과의 회담에서 양국 간 경제협력의 제도화를 한층 높이자는 차원에서 이 같이 밝혔습니다.

한국과 멕시코는 2006년 FTA 전 단계 격인 전략적 경제보완협정을 개시했고 이듬해 이를 FTA 협상으로 격상했지만, 2008년 관련 협상이 중단됐습니다.

이후 2016년 정상회담에서 양국은 협상 재개에 합의한 뒤 후속 절차를 추진해왔습니다.

박 장관은 한국이 콜롬비아, 칠레, 멕시코, 페루 4개국 연합체인 태평양동맹 준회원국에 가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에너지·인프라 협력이 더 확대될 것을 기대했습니다.

또한 공급망, 경제안보 등 분야에서 보다 포괄적인 경제협력 논의를 위해 양국 간 경제공동위를 재가동하자고도 제안했습니다.

에브라르드 장관은 한국이 멕시코의 아동 코로나19 예방접종 캠페인을 위해 화이자 소아용 백신 80만 회분을 지원하기로 한 것을 크게 환영했습니다.

두 장관은 회담 직후 '한-멕시코 개발협력 양해각서'에도 서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