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온열질환 추정 사망 3명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 특보…온열질환 추정 사망 3명

정성진 기자

작성 2022.07.05 07:18 수정 2022.07.05 09: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내려졌습니다. 오늘(5일)도 체감온도는 최고 35도까지 오르면서 매우 덥겠는데, 온열질환에 특히 주의하셔야겠습니다.

정성진 기자입니다.

<기자>

서울은 그젯밤에 이어 지난밤에도 이틀째 열대야가 나타났습니다.

밤 최저 기온이 25도 아래로 떨어지지 않는 열대야가 전국 곳곳에서 기록됐습니다.

오늘 낮은 더 뜨겁습니다.

전국 최고 기온은 서울과 대전, 대구가 34도, 강릉과 부산은 30도로 전국이 28도에서 34도를 보이겠습니다.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서는 벗어났지만, 일본으로 비켜 간 태풍이 뜨겁고 습한 공기를 계속 밀어 넣으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됐습니다.

최고 체감온도는 35도까지 오르는 곳이 있어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그제 경기와 충북 지역에서 온열질환 추정 사망자가 2명 추가로 발생하면서 올해에만 폭염 속 3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습니다.

지난 5월 20일부터 온열질환자는 434명으로 지난해와 비교해 3배나 많은 규모입니다.

오늘과 내일 사이 전국 내륙 곳곳에서 소나기가 내리는 곳이 있겠지만, 낮 최고 기온은 한동안 34도 안팎으로 예상돼 폭염, 열대야가 지속될 것으로 보이는 만큼 건강 관리에 유의가 필요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