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이번 주 내내 장맛비…중부 최대 150mm↑ 폭우

이번 주 내내 장맛비…중부 최대 150mm↑ 폭우

서동균 기자

작성 2022.06.27 06: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27일) 새벽부터 서울에는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이번 주 내내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예보돼 있어서 단단히 대비하셔야겠습니다.

서동균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한반도 주변의 구름 영상입니다.

중국 산둥반도에서 발달한 비구름대가 장마전선과 함께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내일까지 경기북부와 강원북부에는 150mm 이상, 제주도 산지와 지리산 부근 100mm 이상, 수도권과 강원 50~100mm, 충청과 전남, 영남과 제주도 20~60mm의 비가 예보됐습니다.

비가 집중되는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는 호우특보도 내려질 전망입니다.

남부 지방은 대기불안정에 따른 소나기가 예보됐는데, 호남과 경북 남부에 10~60mm입니다.

기상청은 비가 내리는 지역에 시간당 30~50mm 이상의 비가 집중될 수 있다며, 침수 피해와 안전사고에 대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오늘 비구름을 만든 저기압은 앞으로 더 발달하면서, 이번 주 내내 장맛비를 뿌리겠습니다.

여기에 제주도 남쪽에 위치한 북태평양 고기압도 세력을 확장하면서, 장마전선을 강화시킬 전망입니다.

기상청은 수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장마전선이 활성화되면서, 중부 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특히 (장마전선) 이동 속도가 매우 느리기 때문에 강한 비에 지속시간이 증가하며 강수량이 크게 증가하는 지역이 나타날 것으로….]

이번 주 내리는 비가 양이 적지 않은 데다, 내리는 기간도 길어 토사 유출과 산사태 등 인명 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사고에도 철저한 대비가 필요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