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27억 사기 빚더미→600억 매출' 허경환, '이걸로' 총리 표창 받았다

[Pick] '27억 사기 빚더미→600억 매출' 허경환, '이걸로' 총리 표창 받았다

개그맨 겸 사업가 허경환, 남녀고용평등 유공자로 국무총리 표창

김성화 에디터

작성 2022.05.27 16:37 수정 2022.05.27 19: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허경환 (사진=허경환 인스타그램 캡쳐)
개그맨 허경환(41)이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습니다.

닭가슴살 브랜드(주)허닭 대표이사인 허경환은 오늘(27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열린 '2022 남녀고용평등 공헌 포상' 시상식에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습니다.

'고용평등 공헌 포상'은 산업 현장에서 고용 평등과 일·가정 양립 문화 정착을 위해 힘쓴 개인과 기업의 공로를 기리는 의미로 수여하는 상입니다.

허경환은 결혼과 출산 등으로 경력이 단절된 여성을 채용하고 비정규직 여성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을 위해 노력한 점을 인정받았습니다.

허경환은 지난해 전체 직원 중 78%에 해당하는 여성 직원 18명을 승진시켰고, 이 가운데 여성 관리자 승진자는 전체 56%인 5명이었습니다.

비정규직에서 정규직으로 전환된 여성 근로자는 2020년 36명, 지난해에는 50명에 달합니다.

또 원격근무시스템을 도입해 전체 직원의 50%가 재택근무를 할 수 있도록 하고 이외에도 평등한 조직문화를 위해 8개 직급을 3개로 축소, 층별로 여성 전용 휴게실을 설치했습니다.

허닭은 지난해 585억 원의 매출을 올리면서 지난 3년 동안 연평균 83%의 매출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과거 닭가슴살 사업 동업자에게 27억 원 규모에 달하는 사기를 당했다고 고백하기도 한 허경환은 최근 한 예능프로그램에서 "허닭 매출이 600억에 달한다. 최근 한국에서 가장 큰 밀키트 회사(프레시지)와 합병했다. 회사 규모가 너무 커져서 전문 경영인에게 맡기고 저는 방송에 집중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는 류제돈 롯데물산(주) 대표가 철탑산업훈장, 지정희 한국노총 부본부장이 산업포장, 대통령 표창 5명, 국무총리 표창 6명, 고용노동부장관 표창 23명 등 36명이 수상했습니다.

허경환의 국무총리 표창 소식에 누리꾼들은 "예전에 사기당해서 힘들었던 시절도 있었다고 들었는데 사업도 다시 일으키고 평등 채용까지 멋지네요.", "조용히 좋은 일 하고 계셨네요. 축하드립니다.", "사업 대박 나세요!" 등의 축하의 박수를 보냈습니다.

(사진=허경환 인스타그램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