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맨유는 쓰레기" BBC 생방 중 나온 자막…팬들 반응은 '반전'

[Pick] "맨유는 쓰레기" BBC 생방 중 나온 자막…팬들 반응은 '반전'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2.05.25 16:2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맨유는 쓰레기" BBC 생방 중 나온 자막…팬들 반응은 반전
영국 공영방송 BBC가 생방송 뉴스 도중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비하하는 자막을 띄우는 방송 사고를 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24일 영국 가디언 등 외신들에 따르면 BBC는 이날 오전 9시 35분 뉴스 프로그램에서 프랑스 오픈 테니스 대회 소식을 보도하던 중 화면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쓰레기(Manchester United are rubbish)'라는 자막을 내보냈습니다.

이 문구는 실시간 속보, 경기 결과, 뉴스 요약 문구 등이 표시되는 화면 하단에 등장했습니다.

해당 자막을 캡처한 사진은 SNS를 통해 빠르게 퍼졌고, BBC는 자막이 나간 지 2시간 뒤 뉴스 방송에서 공식 사과했습니다.

"맨유는 쓰레기" BBC 생방 중 나온 자막에 사과하는 앵커
▲ 자막 사고에 대해 사과하는 BBC 앵커 아니타 맥베이

BBC 앵커 아니타 맥베이는 "몇몇 시청자들은 조금 전 뉴스 화면 하단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언급된 이상한 자막을 발견했을 것"이라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팬들이 불쾌해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무슨 일이 벌어졌는지 설명하자면, 화면 뒤에서 누군가 자막 넣는 법을 배우고 있었다. 이 과정에서 무작위로 문구를 썼는데 방송에 그대로 노출이 됐다"며 "자막을 보고 기분이 상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팬이 있다면 사과하겠다. 문구가 화면에 나타나도록 의도한 건 아니었다. 단순 실수였다"고 덧붙였습니다.

"맨유는 쓰레기" BBC 자막 사고에 대한 누리꾼 반응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팬들 사이에서는 'BBC가 진실을 보도했으니 사과할 필요가 없다'는 반응이 주를 이뤘습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올 시즌 선수들의 파벌 다툼, 감독 불신 등으로 잡음이 끊이지 않았고, 결국 구단 역사상 최저 승점(58점)을 기록하며 리그 6위에 그쳤습니다.

BBC 공식 SNS에 사과 성명이 올라오자 누리꾼들은 "사실을 말했는데 왜 사과하냐", "맨유 팬인데 슬프지만 맞는 말이다", "올해 BBC 보도 가운데 가장 정직했다" 등 댓글을 남겼습니다.

(사진=BBC 방송 화면, BBC 인스타그램 캡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