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미국 초등학교서 총기난사…학생 · 교사 등 21명 사망

미국 초등학교서 총기난사…학생 · 교사 등 21명 사망

김영아 기자

작성 2022.05.25 10:1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미국에서 또 총격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텍사스의 한 초등학교에 괴한이 침입해 총기를 난사하면서 어린 학생 18명을 포함해서 모두 21명이 숨졌습니다.

김영아 기자입니다.

<기자>

미국에서 참혹한 총격 사건이 또 벌어졌습니다.

텍사스 유밸디라는 동네의 한 초등학교에 괴한이 침입해 총기를 난사하면서 학생 18명과 교사 1명을 포함해 모두 21명이 숨졌습니다.

부상자들은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범인은 살바도르 라모스라는 18세 남성으로 사건 현장에서 경찰의 총에 맞아 숨졌습니다.

범인은 초등학교로 향하기 전 자신의 할머니를 먼저 총으로 쏜 것으로 알려졌는데, 범행 동기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습니다.

경찰은 숨진 범인이 정신질환을 앓고 있었는지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범인은 자동소총과 권총 등으로 무장을 한 채 초등학교에 들어갔지만, 코로나 사태 이후 이어지고 있는 구인난으로 인해 교문을 지키는 보안 요원이 없어 아무도 저지하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10명의 목숨을 앗아간 뉴욕주 버팔로시 슈퍼마켓 총격사건 이후 불과 10여 일 만에 어린아이들이 18명이나 숨지면서 미국은 큰 충격에 빠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