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부상' 이근, 병원서 검사받아…"우크라이나 복귀 희망한다"

'부상' 이근, 병원서 검사받아…"우크라이나 복귀 희망한다"

SBS 뉴스

작성 2022.05.24 17:02 수정 2022.05.24 18: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부상 이근, 병원서 검사받아…"우크라이나 복귀 희망한다"
국제의용군을 자처하며 러시아 침공을 당한 우크라이나 전쟁에 참여했다가 부상을 당한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이근 전 대위가 부상 치료를 받았다.

이근의 유튜브 계정 '록실(ROKSEAL)' 매니저는 지난 22일 이근이 자기공명영상(MRI) 기계에 누워 검사를 받고 있는 사진을 공개하며 "이근 대위의 주치의는 '부상이 심각하진 않지만 집중 치료와 몇 달간의 재활치료가 필요하다'고 했다"고 밝혔다.

또한 매니저는 "(이근이) 병가를 내고 한국에서 추가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며 "부상을 회복한 뒤 한국 정부의 허락 하에 우크라이나로 돌아갈 수 있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이근은 우크라이나에서 벌어진 러시아군과의 전투 도중 부상을 입고 현지의 군병원에 입원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근은 본지와의 인터뷰에서 "뉴스를 통해 우크라이나 전쟁 참상을 보고 우크라이나 국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출국했으며, 실제 러시아군의 공격에 대항해 격렬한 전투를 벌였고 이 과정에서 부대원 2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밝힌 바 있다.

(SBS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