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니와 결별설' 지디, SNS에 돌연 '손가락 욕' 사진 올렸다

'제니와 결별설' 지디, SNS에 돌연 '손가락 욕' 사진 올렸다

SBS 뉴스

작성 2022.05.24 15:53 수정 2022.05.24 16: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드래곤 손가락 욕 사진 (사진=PEACEMINUSONE 인스타그램 캡쳐)
블랙핑크 제니와 방탄소년단(BTS) 뷔의 열애설이 불거진 하루 뒤, 빅뱅 지드래곤이 운영 중인 SNS 프로필 사진이 의미심장하게 바뀌었습니다. 지드래곤과 제니는 최근 결별설에 휩싸인 바 있습니다.

오늘(24일) 지드래곤과 친누나 권다미 씨가 함께 운영 중인 패션 브랜드 '피스마이너스원(PEACEMINUSONE)'의 공식 SNS 프로필 사진이 돌연 '손가락 욕' 사진으로 바뀌면서 누리꾼들의 의문을 자아내고 있습니다.

지드래곤 SNS 손가락욕 (사진=PEACEMINUSONE 인스타그램 캡쳐)

앞서 지드래곤과 제니는 지난해부터 열애설이 지속적으로 흘러나왔는데, 열애설 당시 두 사람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아티스트의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면서 인정도 부인도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최근 제니가 지드래곤의 인스타그램 팔로우를 끊은 사실이 알려지면서 결별설이 흘러나왔습니다.

그리고 지난 2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뷔와 제니로 추정되는 남녀가 제주도에서 차량을 함께 타고 이동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되면서 열애설이 국내외로 일파만파 퍼졌습니다. 이와 함께 지드래곤과 제니의 결별설에도 힘이 실렸습니다.

뷔 제니
뷔 제니

해당 사진은 작성자에 의해 현재 삭제된 상태지만, 일각에서는 뷔와 제니를 기내에서 목격했다는 주장까지 나오고 있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관심이 뜨거운 상태입니다.

누리꾼들은 지드래곤이 SNS 프로필 사진을 '손가락 욕'으로 바꾼 것에 대해 "불편한 심기를 사진으로 표현한 건가"라는 추측을 내놓았습니다. 반면 "패션 브랜드 사진에 너무 의미 부여하는 것 아니냐"는 반응도 함께 보였습니다.

한편 제니와 뷔의 열애설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와 하이브 양측 소속사는 어떠한 입장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사진=피스마이너스원(PEACEMINUSONE) 인스타그램 캡처)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김성화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