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혜수 의리 어디까지…'어쩌다 사장' 정육점 부부 만나러 공산行

김혜수 의리 어디까지…'어쩌다 사장' 정육점 부부 만나러 공산行

SBS 뉴스

작성 2022.05.24 10:18 수정 2022.05.24 15:4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혜수 의리 어디까지…어쩌다 사장 정육점 부부 만나러 공산行
배우 김혜수가 방송에서 만난 인연을 소중하게 이어갔다.

김혜수는 23일 자신의 SNS에 "촬영장 가는 길에 두 분 뵙고 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혜수는 중년 부부 사이에서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들은 최근 종영한 tvN 예능 '어쩌다 사장2'에 출연했던 정육점 사장님 부부다.

'어쩌다 사장2'는 배우 차태현과 조인성이 나주시 공산면의 한 마트를 운영하는 예능프로그램으로, 이들은 연예계 지인들을 '알바'로 불러 함께 일했다. 김혜수도 해당 프로그램에 '알바'로 출연해 인간미 넘치는 매력을 보여 화제를 모았다.

특히 김혜수는 마트 한편에서 정육점을 운영하는 사장님 부부와 남다른 인연을 쌓았다. 사장님 부부의 힘들었던 과거 이야기에 공감했고 위로를 건넸다. 여성 사장님은 김혜수의 품에 안겨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잠깐의 만남이었지만, 김혜수는 그 인연을 소중하게 이어가고 있다. 방송이 끝나고도 나주까지 찾아가 사장님 부부를 다시 만난 김혜수의 의리가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김혜수는 tvN 드라마 '슈룹'을 차기작으로 선택했다.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