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바이든, 일본 도착…내일 미 · 일 정상회담

바이든, 일본 도착…내일 미 · 일 정상회담

박상진 기자

작성 2022.05.22 20:23 수정 2022.05.23 01: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바이든 대통령은 이미 다음 행선지 일본에 도착했습니다. 도쿄 연결해보겠습니다.

박상진 특파원, 오후 5시쯤 일본에 도착했다고요?

<기자>

네, 바이든 대통령은 약 3시간 전인 오후 5시쯤 일본 도쿄 외곽에 있는 요코다 공군기지에 도착했습니다.

도착하자마자 전용 헬기를 타고 도쿄 시내로 이동한 바이든 대통령은 현재는 별도 일정 없이 숙소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 정부에서는 하야시 외무상이 직접 공항으로 나가 영접했습니다.

일본은 지난주부터 바이든 대통령 방문과 쿼드 회의를 대비해, 경찰 1만 8천 명을 투입해 공항 등 주요 시설에 대한 경계를 대폭 강화했습니다.

물론 교통통제도 이뤄지고 있고요, 주일미국대사관 주변은 진입로에서부터 바리케이드를 겹겹으로 치고 검문을 벌이고 있습니다.

<앵커>

자, 그럼 미·일 정상회담은 내일(23일) 하는 겁니까?

<기자>

네, 바이든 대통령은 내일 오전 첫 일정으로 나루히토 일왕을 만나고, 이어서 기시다 총리와 미·일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두 정상은, 우크라이나 사태와 중국 견제 방안, 북한의 핵개발 등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일본 언론들은 기시다 총리가 이번 정상회담에서 미일 동맹을 강조하면서, 일본의 방위비 증액을 표명할 것이라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이어 오후에는 미국 주도의 경제권 구상인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 IPEF(아이피이에프) 출범을 공식 선언할 예정입니다.

미국과 일본, 인도, 호주 등 네 나라가 참여하는 대중국 견제용 안보협력체인 쿼드 회의도 예정돼 있는데요, 쿼드 회의는 모레 열릴 예정입니다.

(영상취재 : 한철민·문현진, 영상편집 : 전민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