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아파트 단지서 갑자기 달려든 맹견…7살 아이와 엄마 다쳐

[Pick] 아파트 단지서 갑자기 달려든 맹견…7살 아이와 엄마 다쳐

이선영 에디터

작성 2022.05.20 11:04 수정 2022.05.20 17: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Pick] 아파트 단지서 갑자기 달려든 맹견…7살 아이와 엄마 다쳐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충남 태안군 한 아파트 단지에서 엄마와 아들이 맹견에 물리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오늘(20일) 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어제 오후 4시 20분쯤 태안군 태안읍 한 아파트 단지 내에서 놀고 있던 7살 남자아이와 40대 엄마가 개 2마리의 공격을 받았습니다.

엄마는 오른팔을 물렸고, 아이는 얼굴과 정강이를 물려 상처가 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소방헬기를 통해 두 사람을 인근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경찰은 모자를 공격한 2마리를 현장에서 포획했으며, 내장 인식칩을 통해 개들이 아파트 인근 단독주택 주민이 키우는 반려견임을 확인했습니다.

포획된 2마리는 보더콜리와 핏불테리어로 파악됐습니다. 핏불테리어는 동물보호법상 맹견으로 분류됩니다.

경찰은 주변 CCTV를 분석해 개들이 어떻게 집을 탈출해 아파트로 진입했는지 확인하는 한편, 견주인 40대 남성을 동물보호법위반 혐의로 입건할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