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30대 소방관 실종 4일째…CCTV 쫓아간 곳엔 차만 덩그러니

[Pick] 30대 소방관 실종 4일째…CCTV 쫓아간 곳엔 차만 덩그러니

김성화 에디터

작성 2022.05.18 16:54 수정 2022.05.18 23: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119 소방관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잠깐 나갔다 오겠다며 집을 나선 30대 소방관이 4일째 실종 상태입니다.

오늘(18일) 인천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산하 소방서 소방관인 30대 남성 A 씨가 지난 15일 낮 2시쯤 인천 자택에서 외출한 뒤 현재까지 연락이 닿지 않고 있습니다.

A 씨와 함께 살고 있는 가족은 이튿날인 16일에도 A 씨의 행방이 확인되지 않자 당일 오전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습니다.

같은 날 소방당국도 A 씨가 무단결근을 하자 가족에게 연락을 취한 뒤 휴대전화 위치를 추적해 A 씨가 경기도 양주시 일대에 있는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이에 경찰과 함께 A 씨의 예상 이동 경로의 CCTV를 확인한 결과 A 씨는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양주시로 향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소방당국은 어제 오전 양주시의 한 등산로 입구에서 A 씨의 차량을 발견했지만 A 씨의 자취는 찾지 못했습니다.

현재 소방당국과 경찰이 주변 산을 수색 중입니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A 씨의 휴대전화 위치로 확인된 지점도 차량이 발견된 장소 근처"라며 "주변 산을 계속 수색하고 있으나 아직 A 씨를 발견하지는 못했다"고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