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8분간 공격 · 수비 모두 멈춘 선수들…여자 고교축구에서 벌어진 촌극 이유는?

8분간 공격 · 수비 모두 멈춘 선수들…여자 고교축구에서 벌어진 촌극 이유는?

김석연, 최희진 기자

작성 2022.04.25 18:06 수정 2022.04.26 10: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지난 24일 2022 춘계연맹전 여자 고등부 4강전 충북 예성여고와 포항여전고의 경기에서 선수들이 8분간 공격과 수비를 모두 멈춘 촌극이 벌어졌습니다. 심지어 경기 중에 스트레칭을 하는 장면도 중계화면에 포착되었는데요. 양 팀 벤치에서 미묘한 신경전이 벌어져 발생한 것이 아니냐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양 팀 감독의 입장과 여자축구연맹은 이 사안을 어떻게 대처하고 있는지 <스포츠머그>에서 전해드립니다.

(구성·편집 : 김석연 / 제작 : D콘텐츠기획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