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주 먼바다 추락 해경 헬기 해저 58m서 확인…실종자 수중 수색

제주 먼바다 추락 해경 헬기 해저 58m서 확인…실종자 수중 수색

유영규 기자

작성 2022.04.09 08: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제주 먼바다 추락 해경 헬기 해저 58m서 확인…실종자 수중 수색
제주 먼바다 해양경찰 헬기(S-92) 추락 사고의 실종자를 찾기 위한 수중 수색이 사고 이틀째인 오늘(9일) 진행되고 있습니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오늘 오전 해군 함정의 도움을 받아 'SSDS'(표면공급잠수) 기법으로 이번 사고로 실종된 정비사인 차 모(42) 경장을 찾기 위해 깊은 수심을 수색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표면공급잠수 기법은 물 밖에서 공기를 공급받으면서 수중 활동을 벌이는 작업입니다.

해경은 오늘 오전 해군 함정 수중탐색장비(ROV)로 해저 약 58m에 있는 사고 헬기 동체를 확인했습니다.

해경은 해군 심해잠수사가 해저에 투입돼 사고 헬기 동체에 실종자가 있는지를 확인 후 동체 인양도 시도할 예정입니다.

또 해상에서 실종자 표류 가능성을 고려해 해경 경비함정 5척, 해군 군함 3척, 해수부 어업관리선 2척, 항공기 4대(해경 2, 공군 1, 해군1) 등을 투입해 수색 활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해경은 해상 수색에 해수 유동 예측 시스템을 활용해 수색 구역을 확대합니다.

해경은 어제 늦은 오후부터 오늘 새벽까지 밤사이에도 조명탄 41발을 발사하며 야간 수색을 벌였지만 실종된 차 경장을 찾지 못했습니다.

야간 수색에는 선박 12척과 항공기 3대가 동원됐습니다.

(사진=제주해양경찰청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