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동해안서 5m '돌묵상어' 그물에 걸린 채 발견…폐기 예정

동해안서 5m '돌묵상어' 그물에 걸린 채 발견…폐기 예정

조성원 D콘텐츠 제작위원

작성 2022.04.02 11:45 수정 2022.04.02 16:0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동해안서 5m 돌묵상어 그물에 걸린 채 발견…폐기 예정
강원도 강릉시 주문진 앞바다에서 돌묵상어가 그물에 걸려 죽은 채 발견됐습니다.

속초해경에 따르면 2일 새벽 4시 50분쯤 주문진 동쪽 약 5km 인근 해상에서 주문진 선적 자망어선 A호(2.6t급)의 그물에 길이 5.15m, 둘레 2.2m의 돌묵상어가 혼획됐습니다.

돌묵상어는 온순한 성격으로, 사람에게 전혀 해를 주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고래상어 다음으로 큰 상어로 주로 동중국해, 일본, 캘리포니아 등지에 분포합니다.

그러나 속초해경은 관내 해상에서 상어가 발견됨에 따라 관내 파출소를 통해 공격성 상어의 출몰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연안 안전 순찰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강릉 주문진 앞바다서 돌묵상어 혼획 (사진=속초해경 제공, 연합뉴스)

이 돌묵상어는 위판되지 않아 지자체에 인계돼 폐기될 예정입니다.

한편 작년 6월 6일 속초시 장사항 인근 해역에서는 '청상아리'가, 8월 4일 강릉 주문진 앞바다에서는 '악상어'가 각각 혼획된 적 있습니다.

(사진=속초해경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